파주 출판단지 도서관 “지혜의 숲”

파주 출판단지 도서관 “지혜의 숲”


파주에는 출판사들이 모여있는 곳이 있습니다. 국내의 굵직한 출판사는 거의 이 곳에 본사를 두고 있는데요. 이렇게 출판사들이 모여있는 지역을 두고 “파주 출판단지”라고 이름이 붙어 있기도 하답니다.


이런 파주 출판단지에는 그에 걸맞은 “도서관”이 있기도 합니다. 2014년에 완공이 되면서 문을 연 도서관인데요. 무려 50만 권에 이르는 장서를 보유한 국내 최대 규모의 도서관이라고 할 수 있는 곳이지요.




“파주 출판단지에 있는 도서관, 지혜의 숲”


2014년 완공과 동시에 50만 권에 이르는 장서를 보유하고 있는 도서관의 이름은 바로 “지혜의 숲”입니다. 확실히 이름에서부터 다른 도서관과는 차별이 되는 곳이기도 하지요.




“24시간 동안 문을 여는 도서관”


파주 출판단지에 있는 도서관 지혜의 숲은 “24시간 운영하는 도서관”이기도 합니다. 다른 도서관에서는 잘 볼 수 없는 과감한 행보를 보여준 것이지요. 물론, 24시간 동안 도서관 전체를 여는 것은 아니고, 각 섹션을 나누어서 시간대 별로 문을 열고 닫는 시간이 다르답니다.



“3개의 섹션으로 이루어진 지혜의 숲”


지혜의 숲 도서관은 3개의 섹션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리고 각각의 세션은 운영시간이 조금씩 다르답니다. 그래도 확실한 곳은 그중에 한 곳은 24시간 동안 운영을 한다는 것이지요. 그곳은 북카페처럼 운영되는 구역이기도 하답니다.




“5층 규모의 도서관, 지혜의 숲”


이런 지혜의 숲 도서관은 5층 규모의 건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그래서 엄청나게 큰 규모의 도서관이라는 것을 직감할 수 있는데요. 하지만, 이 5층 모두가 도서관으로 이용되는 것은 아니랍니다. 이 중에서 단 1층만 도서관으로 운영이 되는데요. 단 1층만 도서관으로 운영이 된다고 하더라도, 장서가 무려 50만 권이니, 엄청난 규모라고 할 수 있답니다.






“2-4층은 게스트하우스 혹은 호텔로 운영되는 도서관”


그렇다면, 1층을 제외한 나머지 층은 무엇으로 활용되는 것일까요? 나머지 층은 바로 “게스트하우스”로 활용이 되고 있답니다. 게스트하우스의 이름은 “지지향”이라는 이름으로 운영이 되고 있는데요.


독서를 위한 게스트하우스라는 취지에 맞게 방에는 TV가 없고, 책만 비치가 되어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이곳에서 숙박하면서 책을 마음껏 읽다가 갈 수 있게 되는 것이지요.





“일반 도서관과는 다른 도서 분류법”


지혜의 숲을 들어서는 순간 마치 “책의 숲”에 들어와 있다는 듯한 느낌에 사로잡히게 됩니다. 천장까지 이어져있는 서가에 책이 가득 꽂혀있는 모습을 처음 접하게 되면, 그 분위기에 압도당하는 것이지요.


그래서 이런 분위가 책을 더 읽고 싶게 만드는 것이 아닐까 합니다.


하지만, 조금 아쉬운 점이 있다면, 지혜의 숲에서의 책 분류는 일반적인 “십진분류법”을 따르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이 곳에서는 일반적인 도서분류법을 따르지 않고, “기증자별”로 책을 분류해두거나 하는 방법으로 다른 곳과는 차별화된 방식으로 책을 분류하고 있답니다. 그래서 내가 원하는 책을 쉽게 찾을 수 없다는 단점이 존재하는 곳이지요.


마치, “숲”에서 식물을 보듯이, 이곳저곳을 둘러보다가 마음에 드는 책을 만나면 읽어보는 콘셉트로 지어진 곳이 아닐까 하지요.




“예전에는 콘센트가 좌석에 비치되어 있었지만, 더 이상 찾을 수가 없습니다.”


저처럼 노트북을 자주 사용하는 사람들이 느끼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예전에는 지혜의 숲에서 “콘센트”를 사용할 수 있는 공간이 제공되었었는데요. 이제는 더 이상 그런 공간을 찾을 수 없다는 것이지요.  그래서 이 곳에서 노트북을 사용하려고 하면 곤혹스럽기도 하답니다. 전원을 다 사용하고 나면, 더 이상 사용할 수 없으니까요.


임시로 전기를 충전할 수 있는 곳이 있기도 합니다. B섹션에 가면 커피를 파는 곳이 있는데요. 이 곳에 비치된 좌석에는 전원코드를 볼 수 있답니다. 하지만, 이곳도 저녁이 되면 문을 닫으니, 저녁에는 전원을 사용할 수 있는 곳이 없게 되는 것이지요.


“무료 주차장을 제공하는 지혜의 숲”


지혜의 숲은 파주에 있는 도서관답게 “주차장”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기도 합니다. 주차장은 야외에도 마련되어 있고, 실내에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이렇게 주차공간이 제법 넉넉하게 있음에도 불구하고 주말이 되면 방문객이 많아서 주차 공간을 쉽게 찾기 힘들어지기도 한답니다.




“2200번 광역버스를 이용하면 서울 합정에서 올 수 있기도 하다.”


서울에서 대중교통을 통해서 이 곳을 방문하고자 한다면, 아마도 합정역에서 2200번 광역버스를 탑승하는 것이 가장 빠른 길이 될 것입니다. 출판단지에서 내려서, 조금 걸어오면 이 곳을 찾을 수 있지요 환승을 하지 않아도 되고 한 번에 올 수 있답니다.


여기까지, “파주 출판단지”에서 찾을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도서관이라고 할 수 있는 “지혜의 숲”에 대해서 한 번 살펴보았습니다.


“경기도 파주 출판단지 도서관, 지혜의 숲”


특징 : 국내 최대 규모 도서관, 책, 서적, 공부, 교육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파주시 문발동 524-3 | 지혜의숲
도움말 Daum 지도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국내여행/경기도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