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여행 “홍콩 공항”

홍콩 여행 “홍콩 공항”


홍콩 여행의 마지막 날, 제가 타고 다시 우리나라로 돌아갈 비행기는 밤 12시 30분에 출발하는 비행기였습니다.


그런데 제가 마지막 여행지로 잡은 곳은 “란타우 섬”이었는데, 란타우 섬은 홍콩의 한적한 마을 같은 곳이어서, 밤늦게까지 시간을 보낼 만한 곳은 없었습니다.


그래서 최대한 퉁청 역에서 시간을 끌다가, 버스를 타고 다시 홍콩 공항으로 돌아오게 되었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너무 많은 시간이 남아있는 상황이었지요.



“홍콩 여행의 마지막을 장식했던 홍콩 공항”


퉁청 역에서 시간을 최대한 보낼 만큼 보냈는데도, 더 이상 할만한 것이 없어서 그냥, 홍콩 공항에 일찍 가서 홍콩 공항을 둘러보는 것으로 결정을 내렸는데요.


그래서, 이렇게 마지막에는 홍콩 공항을 몇 시간 동안 둘러보면서 시간을 보내게 되었습니다.




△ 홍콩 공항 버스 터미널


“홍콩 공항 철도 AEL을 기점으로 터미널 1/2가 나뉘는 구조”


과거 홍콩 공항은 현재 홍콩 도심 지역이 있는 곳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있었다고 하는데, 1998년에 란타우 섬에 공항을 지어서 운영하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런 것인지, 홍콩 공항을 지을 때부터 큰 그림을 그려놓고 지은 공항이라는 느낌이 들 정도로, 모든 것이 계획적으로 지어진 듯한 느낌이 드는 곳이었습니다.


공항 철도라고 할 수 있는 AEL 역이 5층과 7층 정도에 자리를 하고 있는데, 그 밑으로는 열린 공간이 있어서, 도로가 있고, 버스를 탑승할 수 있는 지역으로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공항철도 AEL에서 내릴 때, 왼쪽으로 내릴지, 오른쪽으로 내릴 지에 따라서 터미널 1 혹은 2로 빠르게 갈 수 있게 됩니다.


쉽게 생각해서, AEL을 기점으로 서편은 1 터미널, 동편은 2 터미널로 쓰이고 있는 곳이지요. 그래서, 1 터미널과 2 터미널 모두 한 정거장에서 내려서 갈 수 있게 만들어져 있지요.





△ 제2 터미널에 있는 디즈니 스토어 (제1 터미널의 경우 면세구역 곳곳에 있습니다.)



“공항에서 볼 수 있는 다양한 상점들”


홍콩 공항에서는 다양한 상점들을 찾을 수 있기도 합니다. 홍콩 여행에서 남은 금액을 모두 사용하고 갈 수 있게 다양한 상점이 곳곳에 있는 구조라고 할 수 있는데요.


디즈니랜드 기념품이 곳곳에 있기도 합니다. (하지만, 면세구역 밖에 있는 디즈니랜드 기념품점은 2 터미널 구역에 있고, 1 터미널에는 출국 심사를 거친 뒤에 여러 곳에서 기념품점을 찾을 수 있습니다.) 디즈니랜드 기념품점 외에도, 약품을 구입할 수 있는 마닝스, 기화병가 베이커리 등이 있지요.


물론, 식사를 할 수 있는 식당가도 있습니다. 맥도날드가 있기도 하고, 크리스탈 제이드가 있기도 하지요.


△ 짐 보관 서비스



△ 기화병가





“짐 보관 서비스도 있습니다.”


짐을 보관해주는 서비스가 있기도 합니다. 홍콩 공항에서 짐을 맡기는 경우는 잘 없겠지만, 혹시나 필요한 경우에는 이용할 수 있겠지요.





△ 홍콩 공항 출국장


“면세구역에 있는 다양한 매장들”


출국심사를 받고 나서, 면세구역으로 들어가게 되면 더욱더 많은 매장들을 만나볼 수 있는데요. 여기에서도 디즈니랜드 기념품점을 곳곳에서 찾을 수 있고, 자석과 같은 기념품을 찾을 수 있는 곳들이 있기도 합니다.


면세구역에 대해서는 따로 이어지는 글에서 한 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홍콩 공항에서 오랜 시간을 보내면서 이곳저곳을 둘러보다 보니, 이런 글을 쓰게 되기도 하네요.


“홍콩, 홍콩 국제공항”


주소 : 1 Sky Plaza Rd, Chek Lap Kok, Hong Kong

전화번호 : +852 2181 8888

홈페이지 : http://www.hongkongairport.com

특징 : 홍콩으로 들어가는 관문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해외여행/홍콩 & 마카오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