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천엔버스, 긴자에서 나리타 공항 가기"

도쿄 "천엔버스, 긴자에서 나리타 공항 가기"


나리타 공항에서 도쿄 도심으로 이동하는 방법은 정말 다양합니다. 다양한 기차와 전철, 버스 등의 노선이 있는데요. 저는 나리타 공항에서 도쿄 도심으로 이동하는 방법으로는 "급행전철" 느낌의 "케이세이"에서 운영하는 "액세스 특급"열차를 탑승했습니다.


일반 전철을 이용했기에 왕복이 아니라, 편도로 이용을 해서 다시 도쿄 도심에서 나리타 공항으로 이동하는 차편을 고민해야 하는 시기가 되었습니다.





"도쿄 도심에서 나리타 공항으로 들어가는 1,000엔짜리 리무진 버스"


나리타 공항에서 막 처음으로 도착을 했을 때는 도쿄 역시도 우리나라와 마찬가지로 도로에는 항상 차가 막힐 것이라고 생각을 했었는데요. 막상 도쿄에 봐보니 교통체증은 거의 없어 보였습니다. 도쿄에서는 차를 이용하기보다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사람들을 많이 볼 수 있었으니까요.


그래서, 이번에는 버스를 이용해서 "나리타 공항"으로 들어가 보기로 계획을 세웠습니다. 교통체증만 없다면, 오히려 버스가 기차나 전철보다 저렴하면서, 확실한 이동수단이 될 수 있으니 말이죠.


△ 도쿄 긴자, 더 엑세스 나리타 정류장


"2종류가 있는 천엔버스"


이렇게, 도쿄 도심과 나리타 공항을 이어주는 버스를 쉽게 이야기해서 "천엔버스"라고 하기도 합니다. 천엔버스라고 하는 이유는 아마도 버스비가 단돈 1,000엔이기 때문이 아닐까 하는데요. 종류는 2가지가 있다고 하지요. 바로 "도쿄셔틀"과 "더엑세스 나리타"라고 하지요.


"케이세이 그룹이 운영하는 도쿄셔틀"


도쿄셔틀의 경우에는 케이세이그룹이 운영하는 버스입니다. 이용 가격은 사전 예약을 한 경우에는 단돈 900엔이고, 현장 구매의 경우에는 1,000엔이라고 하는데요. 이른 아침 시간대와 심야 시간에는 2,000엔이라고 합니다.


운행시간은 "5:55 - 23:10"까지 운행하는데요. 도쿄에서 나리타 공항 방향 심야 1:00 - 20:20까지 운행하며, 평균 20분 간격으로 하루 113편이 운행된다고 합니다.


노선은 기본적으로 "도쿄역과 나리타 공항"을 연결하는 것으로, 시간대에 따라서 "시노노메차고", "긴자역", "오에도온센"역에서도 출발한다고 하니, 시간표를 참고해보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




△ 도쿄역의 버스 정류장


△ 나리타 공항 제3터미널에 도착한 천엔버스


"더 엑세스 나리타(THE ACCESS NARITA)"


다른 버스로는 JR에서 운영하는 "더 엑세스 나리타"라는 버스입니다. 도쿄셔틀과 다른 점은 도쿄셔틀의 버스에는 화장실이 없는데, 이 버스에는 화장실이 있다는 점이지요.


이 버스 역시도 기본적으로 가격은 1,000엔입니다. 예약을 할 수도 있지만, 예약을 한다고 하더라도 가격에는 차이가 없답니다. 또한 도쿄역에서 새벽 1:10과 1:20에 출발하는 심야버스의 경우에는 가격이 2배로 뛰어서, 2000엔을 지불해야 하는 것도 "도쿄셔틀"과 같습니다.


운행시간은 나리타 공항에서 도쿄 방향은 7:25 - 22:25까지 운행하며, 도쿄에서 나라티 방향으로는 5:30 - 18:00까지 운행한다고 합니다. 배차 간격은 시간대에 따라서 다른데요. 그래서 시간표는 홈페이지를 참조하는 것이 더 좋을 것입니다.


홈페이지에서는 친절하게, 한국어도 지원을 하는데요. 단 한 가지 아쉬운 점이 있다면, 예약을 하는 페이지는 일본어밖에 지원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혹시나 버스에 자리가 없어서 탑승하지 못하면 낭패일 수 있어서 예약을 하려고 했지만, 언어적인 문제로 인해서 결국 예약을 하지 못했는데요. (어차피 긴자에서 출발하는 버스는 이미 예약이 다 차서...)


그래서 혹시나 제시간에 버스를 타지 못할까 걱정을 하기도 했지만, 막상 버스 승하차장에 가서 버스에 탑승하니, 먼저 온 순서대로 선착순으로 탑승하는데, 버스는 자리가 여유 있는 편이었습니다. 그래서 괜힌 기우에 불과하기도 했지요.


"현금 1,000엔을 내고 탑승하면 된다."


탑승하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정류장에서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다가, 먼저 온 순서대로 탑승하면 되는데요. (예약을 한 경우에는, 먼저 탑승할 수 있습니다.) 버스에 탑승하면서 현금 1,000엔을 지불하고 탑승하면 된답니다.


저는 긴자역에서 출발하는 버스를 탑승했는데요. 긴자를 거쳐서, 도쿄역을 지나서, 나리타 공항으로 이동한답니다. 순서대로 1번 터미널과 2번 터미널을 지난 뒤, 3 터미널에 도착했는데요. 차가 막히지 않아서, 3 터미널까지는 약 70분 정도가 소요되었습니다.


"일본 도쿄 도심에서 나리타 공항으로 가는 버스"


도쿄 셔틀 : http://honyaku.j-server.com/LUCKEISEIB/ns/tl.cgi/http://www.keiseibus.co.jp/kousoku/nrt16.html?SLANG=ja&TLANG=ko&XMODE=0&XJSID=0

더 엑세스 나리타 : http://accessnarita.jp/kr/busstop/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해외여행/일본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