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머치토커, 박찬호 “KCC 광고”

투머치토커, 박찬호 “KCC 광고”


한국인 최초 메이저리거인 박찬호 선수는 선수 시절에도 큰 인기를 끌었습니다. IMF로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던 시절,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하는 박찬호 선수의 모습을 보면서 힘을 얻기도 했었지요.


당시 박찬호 선수는 국민들에게 많은 희망을 주었고, 그로 인해서 다양한 광고를 찍기도 했습니다.




“은퇴 이후에 투머치토커라는 별명을 얻은 박찬호 선수”


박찬호 선수는 선수 시절에는 메이저리그를 호령하는 투수로 인기를 끌면서, 1등 신랑감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었습니다. 그래서, 당시 광고에는 드레스를 입은 여자들이 박찬호 선수를 따라오는 장면이 나오기도 했었지요.


이렇게 카리스마 있었던 박찬호 선수의 이면에는 반전이 숨어있기도 했는데, 바로 은퇴 이후에 드러난 그의 입담이었습니다.


다른 선수들의 경우에는 팬서비스가 부족해서 안좋은 소문이 나는 편인데, 박찬호 선수는 오히려 팬서비스가 너무 좋아서 힘들다는 그런 이야기가 돌게 된 것이지요.


“사인을 받으러 가면, 인생 상담을 해준다.”라는 이야기가 돌면서, 여러 사람들의 목격담이 인터넷을 통해서 돌면서, 그리고 박찬호 선수가 예능 방송 등에 출연하기도 하면서, “투머치토커”라는 별명이 그에게 새롭게 주어졌습니다.


투머치토커는 “Too Much Talker”라는 영어로, 즉, 말을 너무 많이 하는 사람이라는 의미로 쓰이는 용어이지요.



“박찬호 선수의 투머치토커 이미지를 활용한 KCC 광고”


이러한 박찬호 선수의 별명을 바탕으로 “KCC”는 재미있는 광고를 기획합니다. 이렇게 말하는 것을 좋아하는 박찬호 선수의 이미지를 활용하여 “KCC”가 가진 장점을 적극 어필하는 독특한 광고를 제작한 것이지요.


일반적인 광고의 경우에는 짧고 임팩트있게 구성되는 것에 반해서 이 광고는 반대의 방식으로 흘러가는 것이 인상적이기도 했습니다.


호흡을 길게 가져가는 광고로 진행이 되었는데, 일반적인 광고는 금세 스킵이 되는 편인데, 이 광고는 오히려 유튜브에 공개되면서 일부러 사람들이 찾아보는 광고가 되기도 했습니다.


이는 여러 가지 의미를 가진다고 볼 수 있을 것입니다. 박찬호 선수의 이미지를 재치있게 활용하기도 하고, 광고에서 나온 영상이 재미있게 구성되어 있기도 하지요.


저도 이 광고를 우연히 보고, 다른 박찬호 선수가 출연한 광고를 살펴보게 되었는데, 광고를 일부러 검색해서 찾아보게 만든다는 것, 이것 자체가 엄청난 사건이 아닐까 합니다.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엔터테인먼트/광고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