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머치토커, 박찬호 “KB금융그룹 광고”

투머치토커, 박찬호 “KB금융그룹 광고”


선수 시절의 박찬호 선수는 메이저리그를 호령하는 대투수의 이미지였지만, 은퇴 이후의 모습은 반전이 있었습니다.


마치, 친근한 동네 형의 이미지로 변신했다고 할 수 있는데요. 특히나, 말을 많이 하는 탓에 “투머치토커(Too Much Talker)”라는 별명을 얻었습니다.


△ 끊임없는 입담으로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를 지치게 만들었던 박찬호 선수


“박찬호의 투머치토커 이미지를 이용한 KB 금융그룹 광고”


박찬호 선수가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하던 시절에 찍은 광고는 스타 이미지를 강조한 느낌의 광고가 많았는데요. 이렇게 은퇴 이후의 광고는 사뭇 다른 느낌의 광고가 생겨나고 있습니다.


금융에 대해서 귀에서 피가 날 정도로 설명을 하고, 끊임없이 이야기하는 박찬호 선수의 이미지를 과장스럽게 표현해서 이렇게, 재미있는 광고를 만들어 내고 있는데요.


이렇게, 박찬호 선수의 트레이드 마크인 “투머치토커”라는 이미지를 십분 활용해서 만든 광고인지라, 일부러 찾아보는 광고가 된 것이 핵심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인 광고의 경우에는 광고를 빨리 건너 뛰려고 하는데, 이 광고의 경우에는 일부러 찾아가서 보고 있으니, 정말로 광고 효과를 십분 활용하고 있다고 볼 수 있겠지요.



“이승기가 함께 출연하는 KB 금융그룹 광고”


하지만, 광고 마지막 부분에는 반전이 등장합니다. 이렇게 친절하고 끊임없이 설명해주는 박찬호 선수의 시대는 보다는 쉽고 간편하게 봇이 해결해주는 “서비스”를 강조하면서 광고는 마무리 됩니다.


이 광고는 이전에 소개한 KCC 광고와는 비슷하지만 닮아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KCC는 박찬호 선수의 이미지를 100% 활용하여, 전달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확실하게 전달한 반면, KB의 광고는 박찬호 선수의 이미지를 활용하면서 한 번 꼬아서 이렇게, “간편한 서비스”를 홍보하고 있는 것이지요.


여기까지, “박찬호” 선수가 출연한 광고 “KB 금융그룹” 광고에 관한 내용이었습니다.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엔터테인먼트/광고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