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용산 “열정도”

서울 용산 “열정도”

서울 용산 “열정도”

 

서울 곳곳에는 다양한 이름을 가진 소위 “네임드” 골목들이 생겨나고 있다. 경리단길, 가로수길 등에서 파생된, 망리단길,  황리단길, 샤로수길 등등… 다양한 이름을 가진 골목길이 생겨났다.

 

 

“청년들이 만들어 낸 용산의 열정도”

 

그중에서 용산에는 “열정도”라는 골목이 있다. 말 그대로 열정이 가득한 길이라는 뜻으로 지어진 이름이라고 할 수 있다.

 

열정도는 2014년 12월 청년 사업가들이 서울 용산구에 있는 인쇄소 골목에 새롭게 자리를 잡으면서 붙인 이름이다. 청년들의 독특한 개성과 아이디어로 탄생한 재미있는 가게들이 몰려있는 이곳이 바로 “열정도”라고 할 수 있다.

 

그래서 곳곳에서, 추억을 자극하는 가게, 혹은 개화기로 돌아간 듯한 느낌이 드는 카페 등등 독특한 아이디어가 넘치는 공간이 가득한 곳이다.

 

 

“독특한 가게들이 들어선 곳, 열정도”

 

열정도에서는 다양한 분위기의 가게를 볼 수 있다. 독특한 아이디어로 무장한 곳이 가득한 편이다. 과거의 추억을 자극하는 장소, 개화기의 분위기를 물씬 풍기는 곳 등등… 나름의 특색을 지닌 공간들로 가득하다.

 

홍대나 상수동에 비해서, 규모가 작은 것이 장점이면서 단점이라고 할 수 있는데, 곳곳에 있는 가게들을 둘러보아도 시간이 많이 소모되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다.

 

 

재미있는 것은 도심 번화가에서 그리 멀리 떨어져 있지 않은 곳에 이런 골목길이 자리를 잡고 있다는 것, 도시 속에서 특별한 분위기를 품고 있는 골목이 공존하고 있다는 것이 아닐까?

 

청년들의 톡톡튀는 아이디어가 숨 쉬는 곳, 열정도 궁금하다면 한 번 방문해보는 것을 추천한다.

 

“서울 용산 열정도”

 

  • 주소 : 서울 용산구 백범로87길 55 (우) 04315
  • 특징 : 청년들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가 넘치는 거리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국내여행/서울 다른 글

    댓글 1

      • 안녕하세요. 파이채굴러입니다.
        요기조기 구경다니다가 들어왔는데,
        포스팅 진짜 잘하시는거 같아요.👍👍
        저도 배워갑니다.
        시간되실때 제 블로그도
        한번 들려주세요.🤗🤗🤗🤗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