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 반도 “몬테 요새”

마카오 반도 “몬테 요새”


세인트 폴 대성당 유적 옆에는 공원처럼 생긴 곳이 있습니다. 이 곳은 바로 “몬테 요새”라는 곳으로, 1622년 네덜란드 함대와 맞서 싸운 곳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예수회 본부로 사용되었던 몬테 요새”


몬테 요새는 원래는 예수회의 본부로 사용되었던 곳입니다. 17세기 초에 세인트 폴 대성당과 비슷한 시기에 세워진 곳이지요.


이 곳은 말 그대로 요새인 곳이기에 무기들이 배치되어 있습니다. 과거의 무기라고 할 수 있는 대포가 지금도 배치되어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는 곳이지요.










“1622년 네덜란드 함대를 격퇴한 장소”


지금은 이렇게 높은 곳에서 전망대의 역할을 하는 곳이 되었지만, 과거에는 방어를 위해서 세운 곳인 만큼, 전쟁과 관련이 있는 곳입니다.


1622년에는 네덜란드 함대가 마카오를 공격했는데요. 마카오에서는 몬테 요새의 활약으로 방어에 성공하게 됩니다. 바로 요새의 대표에서 발사된 포탄이 네덜란드의 화약고에 명중하게 되었고, 이것은 전쟁을 승리로 이끌게 되는 결정적인 단서가 되지요.










“몬테 요새로 가는 방법”


몬테 요새로 오르는 방법은 크게 두 가지가 있습니다. 한 가지 방법은 편하게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오르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계단으로 오르는 것이지요.


저는 처음에 이 곳을 방문했을 때, 에스컬레이터가 있는 사실을 몰라서 계단으로 오르게 되었는데, 마테오리치 동상이 있는 곳에서 왼쪽으로 가면, 에스컬레이터가 있는 길이 있다고 합니다.










“마카오의 구 시가지를 볼 수 있는 몬테 요새”


몬테 요새는 방어를 위해서 높은 곳에 지어둔 만큼, 현재는 멋진 경치를 조망할 수 있는 곳이 되었습니다. 몬테 요새에 오르면 마카오의 경치를 감상할 수 있는데, 마카오의 구 시가지의 모습을 그대로 감상할 수 있게 됩니다.


고급 호텔이 있는 지역은 세련되어 보이는데, 구시가지에는 낡은 건물이 많아서, 오묘한 기분을 자아내게 만드는 곳이지요.


높은 곳에 올라서, 세인트 폴 대성당을 위에서 내려다보고, 동시에 멀리 보이는 마카오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는 건물인, “그랜드 리스보아” 건물이 보이기도 하지요.


마카오의 옛 모습을 볼 수 있는 장소, 마카오를 방문했다면, 한 번쯤 방문해볼 만한 곳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마카오, 마카오 반도, 몬테 요새”


주소 : Monte Fort, Macau.

홈페이지 : http://www.wh.mo/cn/site/detail/21

운영시간 : 7:00 - 19:00

특징 : 네덜란드 함대를 격파한 요새, 마테오리치 동상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해외여행/홍콩 & 마카오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