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운의 상징 “토끼발”

행운의 상징 “토끼발”

행운의 상징 “토끼발”


우리나라에서는 생소한 문화이지만, 서양에서는 흔히 받아들여지는 일종의 미신이 있습니다. 바로 “토끼발(RABBIT’S FOOT)”이지요.


토끼발은 일종의 장신구인데, 행운을 가져온다고 믿는 장신구입니다. 이는 문자 그대로 토끼의 발을 잘라서 만든 장신구였는데요. 유럽, 중국, 아프리카, 남미, 북미 등지에도 토끼발 부적이 있었다고 할 정도로 흔히 믿던 “행운의 장신구”였습니다.




“토끼발의 기원으로 받아들여지는 정설은?”


이렇게, 세계 여러 곳에서 “토끼발”의 흔적을 볼 수 있기도 한데요. 그중에서 가장 유력하게 받아들여지고 있는 정설은 기원전 약 600년경 켈트족의 미신이었다는 것입니다.


토끼는 새끼를 많이 낳아서 기르기에 토끼의 발을 다산과 풍요의 상징으로 삼았던 것이지요.


또 여기에 우리가 흔히 인디언이라고 칭하는 북아메리카 원주민의 경우에는 토끼발을 행운의 상징으로 사용한 것이 아니라, 주술 도구였다고 이야기를 하기도 합니다.




“북아메리카 원주민의 토끼발 부적”


그들은 토끼발 부적을 만들기 위해서 좋은 토끼발을 구하는 방법까지 자세하게 설정해두었는데요. 그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1. 토끼의 왼쪽 앞발을 사용한다.

2. 무덤 근처에서 잡힌 토끼만 사용한다.

3. 토끼는 보름달이 뜨는 날에 잡는다.

4. 금요일에 잡는다.

5. 은탄환을 사용해서 잡는다.

6. 토끼가 살아있을 때 발을 자른다.


이렇게, 다양한 절차를 거쳐서, 토끼발을 주술의 도구로 사용했다고 하지요.


△ 토끼발


“장식품으로 사용되는 토끼발”


이렇게, 과거에는 조금 잔인하게도 진짜 토끼발을 사용했는데요. 이제는 진짜 토끼발을 사용하는 것은 잘 보기 힘들게 되었을 것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토끼발은 여전히 행운을 상징하는 것이기에, 토끼발을 장식으로 만들어서 들고 다니는 사람들이 있기도 하지요.


여기까지, 행운을 가져다주는 “토끼발”에 대해서 한 번 살펴보았습니다.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도서관/역사 & 문화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