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술 "싱가포르 슬링"

싱가포르 술 "싱가포르 슬링"


싱가포르를 방문하면 꼭 마시고 와야 하는 술이 있다고 합니다. 바로 "싱가포르 슬링(SINGAPORE SLING)"이라는 이름이 붙은 일종의 칵테일이지요.


싱가포르 슬링은 싱가포르에서 가장 유명한 칵테일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아무래도 그 이름에서부터 "싱가포르"가 들어가니, 마치 싱가포르를 대표하는 술이라는 듯한 느낌이 강하게 들기도 하지요.



"싱가포르 슬링이 처음 탄생한 곳은?"


싱가포르 슬링이 처음으로 탄생한 곳은 싱가포르에서도 상당히 유서 깊은 호텔인 "레플스 호텔(RAFFLES HOTEL)"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이는 원시적인 싱가포르 슬링이라고 할 수 있고, 지금 우리가 현대에 맛보고 있는 싱가포르 슬링과는 많이 다른 형태라고 하지요.


싱가포르 슬링은 여러 가지 변형 모델이 있다고 하는데요. 그래도 기본적으로는 아래와 같은 레시피를 사용한다고 합니다.



"싱기포르의 붉은 석양을 이미지 한 칵테일, 싱가포르 슬링"


싱가포르 슬링은 붉은 석양을 이미지 한 칵테일인지라, 색이 붉고 체리향과 함께 달콤한 것이 특징입니다. "IBA OFFICIAL COCKTAIL"에는 레플스 호텔 스타일이 싱가포르 슬링이라는 정식 레시피로 등록되어 있다고 하지요. 싱가포르 슬링은 오리지널 레시피와 간략화한 레시피가 있다고 하는데요. 아래와 같이 볼 수 있습니다.


"싱가포르 슬링 오리지널 레시피"


기법은 셰이크를 사용하고, 아래의 재료와 비율대로 주조한다고 하지요.


진 : 30ml

코앵트로 : 7.5 ml

베네딕틴 : 7.5 ml

체리히링 : 15 ml

파인애플 주스 : 120 ml

라임주스 : 15 ml

그레나딘 시럽 : 15 ml

앙고스투라 비터즈 : 1 dash


재료를 모두 셰이크 한 뒤, 잔에 담고 파인애플 등으로 장식해서 마무리를 합니다.



"싱가포르 슬링 간략화된 레시피"


기법은 셰이크를 사용하고, 아래와 같은 비율로 주조한다고 합니다.


진 : 30 ml

체리브랜디 : 15 ml

레몬주스 : 15 ml

그레나딘 시럽 : 1 tsp

탄산수 : 적당량


재료를 모두 쉐이커에 담아서 잘 흔든 뒤에 얼음을 채운 잔에 붓고 탄산수로 채워서 만든다고 하지요.



"싱가포르 항공에 탑승하면 맛볼 수 있는 싱가포르 슬링"


싱가포르를 방문할 때, 싱가포르의 국적기인 "싱가포르 항공"에서 싱가포르 슬링을 제공하기도 합니다. 메뉴에는 따로 언급이 되어 있지 않지만, 싱가포르 슬링을 한 잔 달라고 하면 기내에서도 싱가포르의 맛을 느낄 수 있답니다.


저도 싱가포르 여행을 다녀올 때, 싱가포르 항공을 이용했었는데요. 그래서 싱가포르에서 우리나라로 돌아오는 길에 "싱가포르 슬링"을 맛보기도 했답니다.


여기까지, "싱가포르"를 대표하는 칵테일이라고 할 수 있는 "싱가포르 슬링"에 대해서 한 번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습니다.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요리 & 음식/먹거리 & 제품 소개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