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음식 "바쿠테"

싱가포르 음식 "바쿠테"


특정 국가를 방문하면 꼭 먹고 와야 하는 음식이 있습니다. 싱가포르에도 물론 그런 음식이 있는데요. 특히 음식의 천국이라고 할 수 있는 "싱가포르"에는 다양한 맛있는 먹거리들이 있습니다. 그래서 싱가포르는 미식가들이 좋아할 만한 도시이기도 하지요.



"싱가포르의 바쿠테"


싱가포르를 대표할 만한 음식으로는 "바쿠테(BA KUT TEH)"라는 것이 있습니다. 바쿠테는 돼지갈비를 국물에 고아서 만든 음식인데요. 우리나라의 갈비탕과 상당히 유사한 음식입니다. 다만, 그 재료가 돼지고기라는 것이 다른 점이지요.


돼지갈비에 마늘 등 여러 가지 허브와 향신료를 넣어서 돼지 비린내를 잡은 음식이랍니다. 그래서 우리나라의 갈비탕과 같이, 싱가포르에서는 바쿠테가 보양식으로 불린다고 하지요. 바쿠테는 한자로는 "육골차(肉骨茶)"라고 표기합니다. 말 그대로 "고기뼈 차"라는 의미를 가지는 음식이지요.




"바쿠테의 유래"


바쿠테는 싱가포르 외에도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의 동남아시아 국가에서 볼 수 있습니다. 그 유래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말레이시아에 중국 복건성 출신 이주자들에 의해서 19세기 즈음 전파되어, 이 지역에서 발달한 음식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 송파 바쿠테 클락키점



"송파 바쿠테"


바쿠테를 다루는 식당은 제법 있을 텐데요. 가장 대표적으로는 "송파 바쿠테"라는 식당을 꼽아볼 수 있습니다. 송파라고 하니, 우리나라 서울의 송파구가 연상되기도 하는데요. 그래서 처음에는 도대체 왜 "송파"일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되기도 했답니다.


저도 싱가포르를 방문했을 때, "송파 바쿠테"라는 식당에서 식사를 했답니다. 가격은 메뉴별로 조금씩 달랐지만, 6.5달러에서 9달러 정도 선에서 해결할 수 있는 수준이랍니다. 싱가포르 달러가 1달러에 약 800원 정도 하는 것을 감안해보면 그리 비싸지 않은 음식이지요.


여기까지 싱가포르의 보양식이라고 할 수 있는 "바쿠테"에 대해서 한 번 살펴보았습니다. 싱가포르를 방문하시면 한 번 꼭 먹어보고 오실 만한 음식이랍니다.



소인배닷컴

Since 2008 e-mail : theuranus@tistory.com

    이미지 맵

    요리 & 음식/먹거리 & 제품 소개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